[UFC] ‘마에스트로’ 김동현 3연승 “다리 다쳐 아찔했지만 기분이 좋다”

마에스트로’ 김동현 UFC 3승, 통산 16승3무8패 [더팩트ㅣ박대웅 기자] ‘마에스트로’ 김동현(29·부산 팀 매드)이 UFC 3연승 소식을 전했다. 김동현은 11일(한국시간) 호주 퍼스 퍼스 아레나에서 열린 UFC 221에서 호주 출신 다미엔 브라운(32)을 상대로 3라운드 접전 끝에 2-1 판정승을 거뒀다. 모두 1점 차의 짜릿한 승리였다. 1라운드 기선은 브라운이 잡았다. 로킥에 이은 오른손 카운터 펀치를 꽂아 넣으며 김동현을 궁지로 몰았다.…

김동현 UFC 3연승…”다리 부상 딛고 이겨 기뻐”

‘마에스트로’ 김동현(29, 부산팀매드)이 UFC 3연승을 기록했다. 김동현은 11일(한국시간) 호주 퍼스의 퍼스 아레나에서 열린 UFC 221 라이트급 경기에서 데미안 브라운(32, 호주)에 2-1 판정승했다. 3명의 심판 모두 1점 차로 판정했다. 이날 승리로 김동현은 UFC 2연패 이후 기분 좋은 3연승을 이어갔다. 그는 2016년 12월 브랜든 오라일리에 판정승하며 UFC 첫 승을 신고했고, 지난해 9월에는 고미 다카노리에 1라운드 TKO승했다. 통산전적…

김동현 UFC 3연승…브라운에게 판정승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마에스트로’ 김동현(29, 부산 팀 매드/㈜성안세이브)이 옥타곤 3연승으로 상승세를 이어 갔다. 김동현은 11일 호주 퍼스 퍼스아레나에서 열린 UFC 221 언더 카드 마지막 경기에서 데미안 브라운(33, 미국)을 3라운드 종료 2-1(29-28, 29-28, 28-29) 판정승으로 꺾었다. 지난해 12월 브랜든 오라일리전에서 UFC 첫 승을 신고한 김동현은 지난해 9월 고미 다카노리에 이어 브라운을 잡았다. 옥타곤에 진출하고 2연패 뒤 3연승으로…

[UFC] 코리안 파이터 김동현 3연승 도전 ‘데미안 브라운과 대결’

11일 호주 퍼에서 열리는 UFC 221에 코리안 파이터 ‘마에스트로’ 김동현이 3연승에 도전한다. (사진=UFC홈페이지 캡쳐) 이날 김동현은 데미안 브라운과 경기를 펼친다. 김동현은 브렌든 오라일리, 고미 타카노리를 차례로 제압하며 2연승을 달리고 있다. 브라운은 옥타곤 입성 이후 5경기를 치렀으나 두 번의 승리밖에 경험하지 못했고, 지난해엔 2경기 모두 패해 하락세다. 상승세를 타고 있는 김동현의 우세가 예상되고 있다. UFC 공식…

격투기 UFC 221, ‘마에스트로’ 김동현 3연승 도전!

호주 퍼스에서 오는 11일 격투기 흥행단체 UFC의 ‘UFC 221’이 막을 올린다. 3연승에 도전하는 코리안 파이터 ‘마에스트로’ 김동현의 경기와 미들급 랭킹 1위 요엘 로메로와 2위 루크 락홀드가 펼치는 미들급 잠정 타이틀전, ‘종합격투기의 역사’라고도 할 수 있는 마크 헌트와 ‘신예’ 커티스 블레이즈의 헤비급 매치 등이 벌어진다. 이번 대회는 코리안 파이터 ‘마에스트로’ 김동현의 3연승 도전에 9일 누리꾼들 시선이…

[UFC] ‘작은’ 김동현 UFC 3연승 가능성 높다! 상대는 누구?

[더팩트ㅣ박대웅 기자] ‘마에스트로’ 김동현(30·부산 팀매드)가 UFC 3연승 도전에 나선다. 상대는 호주의 다미엔 브라운이다. 김동현은 11일(이하 한국시간) 호주 퍼스에서 열리는 UFC 221에 출전한다. 라이트급 매치서 브라운과 격돌한다. 2연패 후 2연승에 성공한 상승세를 이어간다는 각오다. UFC 데뷔 초기 2패로 부진했던 김동현은 이후 내리 2연승을 따냈다. 특히 지난해 9월23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17…

제레미 스티븐스 “최두호, 정말 터프한 선수” 극찬

[스포츠서울 권준영기자] 제레미 스티븐스(31)가 ‘코리안 슈퍼보이’ 최두호(26·부산 팀매드)를 극찬했다. 최두호(랭킹 13위)는 오늘(15일) 최두호는 15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 주 세인트루이스 스콧트레이드센터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24’ 메인 이벤트에서 스티븐스에 2라운드 TKO 패배했다. 이날 경기 1라운드에서 최두호는 스티븐스와 거리를 두면서 킥 위주의 공격을 선보였다. 그러면서도 스티븐스의 빈틈이 보이면 이내 원투 스트레이트 펀치로 포인트를 따냈다. 최두호는 스티븐스의 매서운 카운터…

UFC 강경호 시원한 승리 “트라이앵글 초크 완벽하게 들어갔다 생각”

‘미스터 퍼펙트’ 강경호(31·팀매드)가 3년 4개월 만에 가진 UFC 복귀전에서 승리를 거뒀다. 강경호는 15일(이하 한국 시간) 미국 세인트루이스 스콧트레이드센터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24 구이도 카네티(38, 아르헨티나)와 밴텀급 경기에서 1라운드 트라이앵글 초크로 서브미션 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강경호는 통산 전적 14승 7패를 기록했다. 카네티는 7승 3패가 됐다. 강경호는 승리 후 UFC와 가진 인터뷰에서 “UFC를 떠나 있는…

‘UFC’ 강경호, 3년 4개월 만의 복귀전 승리…3연승 질주

UFC 파이트 나이트 124’에 출전한 ‘미스터 퍼펙트’ 강경호(31·팀매드)가 복귀전에서 승리하며 3연승에 성공했다. 15일(한국시각) 강경호는 미국 미주리 주 세인트루이스의 스콧트레이드센터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24’ 언더카드 밴텀급 경기에서 구이도 카네티(29·아르헨티나)에게 1라운드 서브미션 승리를 거뒀다. 지난 2013년 UFC에 데뷔한 강경호는 UFC에서 2연승을 거두며 신성으로 떠올랐지만 2014년 9월 경기를 마지막으로 입대했다. 이날 승리로 강경호는 3년 4개월만에 1승을 추가했으며…

강경호, 3년 4개월만의 UFC 복귀전서 화끈한 승리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미스터 퍼펙트’ 강경호(31·팀매드)가 3년 4개월 만에 가진 UFC 복귀전에서 시원한 승리를 거뒀다. 강경호는 15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 주 세인트루이스의 스콧트레이드센터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24’ 밴텀급 경기에서 구이도 카네티(29·아르헨티나)에게 1라운드 서브미션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강경호는 UFC 무대에서 3연승을 기록했다. 2013년 UFC에 데뷔한 강경호는 UFC에서 2연승을 기록한 뒤 군에 입대했다가 이날 복귀해 승리를…